본문 바로가기

Good Review/리뷰

크로스오버 '16PT3 휴대용 포터블 HDR 모니터'

크로스오버의

'스마트몬 16PT3 멀티터치 포터블 HDR'을 구매하였다.

 

※ 본 리뷰는 필자가 구매하여, 작성한 리뷰로 솔직한 사용기입니다.

 

먼저 지금까지 크로스오버 제품만 3대.

(그렇다! 모니터 구매충이다.)

 

그리고,

앞서 구매한 3대가 괜찮아서, 포터블 모니터도 '16PT3'도 구매를 하게 되었다.

미리 결론부터 이야기하면 '실망' 그 자체다.

 

일단 필자는 '지마켓'에서 167,120 원에 구매를 하였다.

엄청난 할인이지...

흑흑! 이 할인의 늪에 빠져,,,

할인에 할인을 더!, 근데 방금 글 쓰면서 봤는데~ 왜 삼성브랜드몰이지?! ㅋㅋ

앞서 구매한 제품(32Q75 QHD DP AVATA)의 만족도가 나쁘지는 않아서..

'16PT3'도 구매를 진행했다.

 

먼저 제품 소개글을 보도록 하자.

제품 설명 바로가기

크로스오버 홈페이지 제품설명


1/ 디스플레이

괜찮다. 확실히 봐줄 만하다.

만족은 아니지만, 인정!!

논글래어 패널이라 거울로 쓸 수 없어서... 반사가 적어서 게임할 때 좋다! (닌텐도..)

단지 좀 어둡다.

HDR은 글쎄...

 


2/ 터치

터치는 10포인트까지 잘된다.

표시도 잘 나오고!

 

여기서!

불편한 점이 있다면, USB-C 타입 연결하는 곳이 두 곳인데

하나는 전원 + 스크린 (왼편)

또 다른 하나는 전원 + 스크린 + 터치 (오른편)

이다.

터치를 하려면 HDMI와 오른편에 USB-C 타입 두 개의 케이블이 필요하다.

물론, USB-C 타입 지원되는 기기는 하나만으로도..

 

중요한 건,

데스크톱/ 노트북 등에서 주 모니터가 터치를 지원하지 않는 경우이다.

이 경우, 터치가 포인트가 무조건, 주 모니터로 설정되어 잡혀 있어서

'16PT3' 화면에 터치를 해도 주 모니터의 화면에 터치가 된 걸로 표시된다.

(서브 모니터로 산걸 주 모니터로 사용하는 사람은 없을 터이니..)

문의 결과 - 기본적으로 터치가 안 되는 모니터를 주 모니터로 이용하는 환경에서는, 윈도우나 OS에서 설정으로 터치포인트의 포지션을 '16PT3' 포지션으로 옮겨줘야 된다고 한다.

여기서 답답한 말이지만, 이것도 내가 찾아서 알려줬다. 여러 기기에 테스트해보고...

 


3/ 무게

15인치에 670g 가볍다고 생각할 수 있으나,

휴대하며 들고 다녀본바...

 

결코, 가벼운 무게는 아니다.

노트북도 1Kg 미만으로 나오는 이 시대에..

솔까말, 디스플레이만 들어있는데

670g 이라니!!!!,, 좀 더 가벼웠으면 좋았을 것 같다.

그리고 접지?! 그라운드 처리가 어떻게 되어있는지 모르겠으나,

본체 주변으로 전류의 흐름이 너무 잘 느껴진다..

 

케이스도 주실 거면 좀 냄새 안 나는 걸로 주시지..

(뭐,, 안 주는 것보다 좋지만 ^^)

 

 

 

 

 

 


4/ 다양한 디바이스 연결

사실,

내가 이 제품을 필요로 하고 구매한 결정적인 이유가

카메라를 야외에서 바로 보기 위함이었다.

(니콘을 사용 중이다, 삼성도...)

 

하지만,

카메라의 HDMI 출력을 인식하지 못했다.

문의 결과, 제품 테스트할 때 카메라는 테스트하지 못했다고 했다.

당연하게 될 줄 알았는데...

타사의 포터블 모니터를 보면 카메라 연결 잘되는 걸로 나와있기에..

 

그렇다.

현재 카메라에는 사용하지 못하고 있다.

 

여기서 중요한 점!

이번 크로스오버 문의 과정이 너무 힘들었다.

총 3명의 상담원에게 각각 설명하고, 테스트를 요청받아?!
(이거부터 이상했다, 왜 테스트를 내가 하지?!, 모니터 생산업체인데?)

다시, 테스트를 요청받아 테스트 결과를 알려주면 다시 3명에게 다 설명을 해야 되고,

전화를 하면 기록이 코멘트 형태로 남아있다고는 하던데, 전달이 순조롭게 잘 되는 것 같아 보이진 않는다.

 

총 세 가지를 질문했었는데,

1. 카메라 hdmi 연결

2. 터치 인식

3. USB-C 타입 연결

 

2, 3 번은 그래 사용자가 어찌어찌 찾아서 한다고 장비마다 설정 다 하고 사용한다고 하지만,

1번은 사용할 수가 없다. 그래서 펌웨어 계획이 있나요? 물었는데, 알 수 없다는 대답뿐이다.

 

그리고,

크로스오버의 자료실의 펌웨어 자료를 찾아보았다.

 

음...

펌웨어 업데이트가 잘 이루어지지 않는 듯하다.

정말 확연한 문제에 대해서만 펌웨어를 제공하고, 특정 문제에는 지원이 이루어지지 않는 듯..

 

'고추냉이망고(와사비망고)' 측 모니터 사용할 때는 사소한 문제도 바로바로 연락 오고, 일주일 안으로 펌웨어를 따로 만들어 메일로 보내주기도 했는데 비슷한 중소중견업체의 모니터인데 대응해주는 방식이 달라서 비교가 되었다.

그리고 크로스오버는 테스트 장비부터 여러 개 구입하는 게 맞는 듯하다.

 

중소업체 제품으로 크로스오버 제품을 사용하기에는 쓸만하다.

불량률도 낮고,

하지만, 고객관리와 A/S는 큰 점수를 주고 싶진 않다.

앞으로 어떻게 바뀔지 모르겠지만, 현재로서는 그렇다.

 

좋은변화를 기대해본다.

 

ps. 닌텐도스위치 게임용으로 짱인듯!


Behold the fowls of the air: for they sow not, neither do they reap, nor gather into barns; yet your heavenly Father feedeth them. Are you not much better than they?